주안전도단
> 사역 소개 > 주안전도단
전도, 할 수 있다!
전도, 하면 된다!
전도, 하자!
  • 교회 창립 91주년(“구원의 감격 전하는 교회”)을 맞이하여 전도 사역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
    기존의 예수전도단과 구역전도대를 일원화하여 주안전도단이 창단되었습니다.
주안전도단 비전
  • 첫 번째, 전도현장의 극대화입니다.
    예수님의 지상명령을 따라 복음을 필요로 하는 곳이라면 어디든지 가서 복음을 전합니다.
    두 번째, 평신도 전도요원화입니다.
    주안전도단의 모든 팀원들이 복음의 무장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전도자로서의 삶을 살게 합니다.
    전도 훈련을 받고 전도에 열정을 가진 이들이 지속적으로 전도현장에 나가 복음을 전하는 증인의 삶입니다.
    세 번째, 지역사회 복음화입니다.
    교회가 세워진 주안과 인천을 향한 하나님의 뜻을 기억하며 전도를 통한 지역사회 복음화율을 높이게 합니다.
    잃어버린 영혼을 그리스도 앞으로 인도하여 구원을 얻도록 하는데 있습니다.
주안전도단 활동
  • 현재 주안전도단은 4팀(현장전도 평일, 주일, 중보기도, 지원)으로 나누어서 전도 사역을 감당하고 있습니다.
    임원단과 지원팀은 전도 사역에 총괄적인 업무를 담당하며 팀별 인원 배치, 전도 물품 등을 지원합니다.
    현장 전도팀인 평일팀은 교회 주변에 있는 아파트와 다세대 주택을 방문 전도하고,
    주일팀은 시민공원에서 찬양과 함께 노방전도를 진행하며 복음을 증거하고 있습니다.
    전도는 영적 싸움입니다.
    전도의 실패는 기도의 실패라고 여기며 현장 전도를 나가기 전에 팀별로 30분 이상 기도를 하며
    성령의 도우심을 구하고 있습니다. 또한 현장전도를 영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중보기도팀이 구성되어 중보기도로 현장전도에 힘을 보태고 있습니다.
    년 여름마다 3박 4일의 일정으로 국내 농어촌 교회(비전교회)를 대상으로
    교회물품지원, 노방전도, 이∙미용 봉사 등의 전도여행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주안전도단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일